신용재, 벤과 함께 ′메이드 인 더 바이브′ 13번째 주인공으로 낙점

더바이브 사단에서 발표하는 프로젝트 싱글 '메이드 인 더 바이브'의 13번째 주인공으로 신용재와 벤이 출격한다.

5일 더바이브엔터테인먼트 측은 "자사 프로젝트 싱글 'Made in THE VIBE(메이드 인 더 바이브)' 13번째 주인공으로 신용재와 벤이 나선다. 겨울에 어울리는 따뜻한 발라드"라고 밝혔다.

신용재와 벤의 발라드 듀엣곡 '서로의 서로'는 지난해 4월에 발매돼 큰 인기를 끈 '축가'에 이은 두 번째 웨딩송이다.

'서로의 서로'는 윤민수와 류재현을 비롯해 더바이브 소속 프로듀서들과 유명 세션들이 대거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더바이브 사단 프로듀서 최성일의 결혼식에서 축가로 불려 현장에서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발표하게 되었다는 후문이다.

13번째 주자 신용재는 '복면가왕'에 '뜨거운 심장 양철로봇'으로 출연해 매회 쟁쟁한 실력파 가수들과 경연을 펼치며 43~45대 가왕 자리에 오르며 진정한 보컬리스트임을 입증했다. 또한 지난 12월 'STATION'을 통해 루나와 '그대라서'를 발매해 음원차트 1위를 기록한 바 있어 벤과의 케미 역시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이어 벤은 뮤지컬 '데스노트'에 미사 역을 맡으며 가수에서 뮤지컬 배우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어, 이 두 사람이 만들어내는 환상적인 콜라보레이션이 더욱 기대된다.

한편, 신용재와 벤의 환상의 케미가 돋보이는 듀엣곡 '서로의 서로'는 오는 11일 수요일 자정에 공개된다.

가온차트(press@kmcia.or.kr)

가온차트 ㅣ 2017-01-05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클린사이트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