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키드 징고-빌리어코스티-잔나비, ′발렌타인 콘서트′ 개최...″초콜릿보다 달콤한 선물될 것″

슈퍼키드의 징고와 빌리어코스티, 밴드 잔나비가 뭉쳤다.

징고와 빌리어코스티, 잔나비가 오는 2월 10일(금) 홍대 웨스트 브릿지 라이브홀에서 합동 콘서트를 개최, 초콜릿보다 달콤한 감성으로 여심 저격에 나선다.

‘발렌타인 콘서트’라는 타이틀로 진행되는 이번 콘서트는 2월 14일, 세상 모든 이가 사랑을 꿈꾸는 발렌타인 데이를 맞아 따뜻한 감성이 넘치는 노래들로 세트 리스트를 구성해 무대를 채운다. 이는 사랑하는 연인에게는 달달하면서도 잊지 못할 선물을, 친구들과는 포근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밴드 슈퍼키드의 멤버 징고는 지난 12월 자작곡을 포함한 미니앨범 ‘ZINGO’를 발표하며 기존 그룹의 경쾌한 분위기와는 상반되는 쓸쓸하고 달달한 음색으로 ‘고막 보일러’에 등극, 싱어송라이터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빌리어코스티는 2013년 데뷔 이후 매력적인 목소리와 뛰어난 기타 실력으로 인디 음악계의 신성이라 불리고 있는 뮤지션이며 ‘소란했던 시절에’, ‘보통의 겨울’ 등 다수의 곡을 통해 특유의 감성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밴드 잔나비 역시 Mnet ‘슈퍼스타K5’ 출연 이후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2’의 ‘파라다이스’를 시작으로 ‘구여친클럽’, ‘두 번째 스무살’, ‘디어 마이 프렌즈’, ‘혼술남녀’의 OST에 참여하며 인기를 끌었으며 지난 해 8월에는 100% 자작곡으로 채워진 첫 정규앨범 ‘몽키호텔’로 음악성을 인정받으며 대중성은 물론 마니아층까지 섭렵한 대세 밴드로 주목 받고 있다.

이처럼 확고한 음악 색깔로 인디 음악계의 한 획을 긋고 있는 징고와 빌리어코스티, 잔나비의 조합이 어떨지 호기심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 이에 각자의 개성과 감성으로 겨울의 끝자락을 달달하게 녹일 이번 공연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JDB엔터테인먼트가 오는 2월 10일(금) 오후 8시 홍대 웨스트 브릿지에서 개최하는 ‘발렌타인 콘서트’는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 가능하며, 티켓 예매 후 SNS에 인증시 공연 당일 현장 확인 후 출연진의 사인이 담긴 포스터를 추첨을 통해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가온차트(press@kmcia.or.kr)

가온차트 ㅣ 2017-01-19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클린사이트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