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다해, 3년 만에 선보이는 발라드 OST ‘알아’ 공개…‘빛나라 은수’ 합류

가수 배다해가 OST를 통해 오랜만에 신곡을 선보였다.

시청률 고공행진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KBS 일일 드라마 ‘빛나라 은수’ OST 가창 제안을 받은 배다해는 수록곡 ‘알아’ 녹음을 마치고 20일 0시 음원을 공개했다.

2010년 전 국민적 관심을 불러 일으켰던 ‘남자의 자격’ 합창단을 통해 천상의 목소리로 화제를 모은 배다해는 2011년 KBS ‘사랑을 믿어요’ 2013년 MBC ‘황금무지개’ OST에 이어 3년여만에 OST 가창에 나섰다. 최근 배다해는 KBS2 ‘불후의 명곡’에서 격조 높은 무대를 선보이며 시청자 호응을 얻었다. 

신곡 ‘알아’는 클래시컬 한 피아노 연주와 스트링이 풍부하게 펼쳐지는 가운데 이별에 대한 담담한 심정을 말하듯이 부르는 배다해의 보컬이 돋보인다. 후렴구에서는 애절함이 극대화 된 보컬을 화려한 오케스트레이션이 감싸며 곡의 품격을 더했다.

‘알아 날 잊어버린걸 넌 어찌 그리 쉽게 지우니 / 알아 돌아 올 수 없는 걸 하지만 난 천천히 지울게 / 알아 눈물이 흐르면 기억이 녹을까봐서 난 계속 울고 있어 / 자꾸 울다보면 니가 모두 녹을까봐’라는 노랫말이 멜로디라인과 어우러져 감성 지수를 높인다.

클래시컬 한 발라드의 진수를 선보인 이곡은 스틸하트, 미나 등과 작업하며 글로벌 프로듀서로 떠오른 작곡가 배드보스와 폴포츠, 수지 등과 작업한 경력의 알고보니혼수상태가 작사, 작곡, 편곡에 걸쳐 공동 작업을 통해 만들어졌다.

드라마 ‘빛나라 은수’는 앙숙 관계의 여스승 오은수(이영은 분)과 여제자 김빛나(박하나 분)가 7년 후 한 형제와의 결혼으로 동서와 형님으로 관계가 역전되고 부모의 재혼으로 의자매가 되면서 겪는 에피소드를 그리며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 방영분에서는 악행을 일삼은 김빛나와 결혼을 후회하는 윤수현(최정원 분)의 술주정을 듣고 집을 나간 김빛나의 모습이 그려지며 32.7%(TNMS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가온차트(press@kmcia.or.kr)

가온차트 ㅣ 2017-04-20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클린사이트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