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막남친’ 최낙타, ‘뷰민라’에서 1000명 팬들 심장 저격

싱어송라이터 최낙타가 ‘뷰티풀 민트 라이프 2017’(이하 뷰민라)에 출연해 음악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뷰민라’ 둘째 날인 14일 카페 블로썸 하우스 무대에 오른 최낙타는 오프닝임에도 불구하고 1000석 넘는 객석이 꽉 차 일부 팬들은 돌아가는 해프닝까지 발생해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나빠나빠’, ‘야쿠르트 아줌마’, ‘아를오오를아’ 등 기존 인기곡으로 셋리스트를 구성해 달달함과 산뜻함 두 마리 토끼를 잡았으며 ‘음악중심’ 등 음악방송 이후 여유로워진 무대 매너는 최근 인기곡인 ‘Grab Me’에서 춤신춤왕(?)의 모습으로 폭발해 팬들의 환호와 떼창이 흘러나오기도 했다.

또한 공연 후 민트문화체육센터 프로그램 중 하나인 서예교실에 참여해 관객들과 가깝게 만났다. 훈장님 도포와 갓을 쓰고 나타난 그는 처음에는 부끄러워하기도 했으나, 이내 관객들의 작품에 코멘트도 하고 농담도 주고받는 등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주었다. 이에 더해 30분으로 예정되어 있던 이벤트가 끝난 뒤에도 관객들이 몰려 1시간 가량 즉석 사인회를 열었다.

한편 최낙타는 지난 4월 정규 앨범의 절반에 해당하는 ‘조각, 하나’를 발표하고 단독 공연을 성공리에 마쳤으며 온라인 채널은 물론 라디오, 음악 방송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여기에 더해 7월 22일~23일 코엑스에서 열리는 ‘어반뮤직페스티벌 2017’ 1차 라인업에도 이름을 올렸으며 8월 말 단독 공연도 예정되어 있다.

가온차트(press@kmcia.or.kr)

가온차트 ㅣ 2017-05-15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클린사이트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