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미연, 8년 만에 단독 공연 ‘원미연을 ONE하다’서 작곡가 이경섭 음악감독 출격

가수 원미연이 오는 9월 15일과 16일 양일간 하나투어 V홀에서 ‘원미연을 ONE하다’를 개최한다. 

8년 만에 단독공연으로 알려진 ‘원미연을 ONE하다’에서 작곡가 이경섭이 음악감독으로 나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4월 신곡 ‘소리질러’를 발매하며 다시 한 번 대중의 마음을 울린 원미연과 90년대 히트작곡가로 알려진 이경섭이 만났다. 이경섭은 원미연의 신곡 ‘소리질러’를 작곡했을 뿐만 아니라 이번 '원미연을 ONE하다'에서 음악감독으로 참여해 원미연의 컴백을 응원하는 등 남다른 우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또한 이번 공연에서는 ‘이별여행’, ‘혼자이고 싶어요’ 등 원미연의 히트곡들을 소극장 무대에 알맞게 재편곡 하면서 더욱 특별한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원미연은 1985년 대학가요제에 입상했으며, 89년 1집 음반 ‘혼자이고 싶어요’를 발표한 후 인기가수 반열에 올랐다. 1991년 ‘이별여행’이 공전의 히트를 기록하면서 유명세를 치렀으며 현재까지도 라디오 방송 등에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이후 2009년까지 꾸준한 음반 활동을 해오며 지난 2012년에는 MBC 드라마 천사의 선택 OST로 참여한 ‘위로해주세요’로 다시 한 번 실력을 입증했다. 또한 지난 4월 3일에는 신곡 ‘소리질러’를 발매해 활발한 활동을 전개 중이다.

한편, 원미연의 소극장 공연 ‘원미연을 ONE하다’는 오는 9월 15일과 16일에 하나투어 V홀에서 3회 공연이 펼쳐지며, 오늘 27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에서 예매 할 수 있다.

가온차트(press@kmcia.or.kr)

가온차트 ㅣ 2017-07-27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클린사이트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