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 10월 데뷔 후 첫 단독 콘서트 개최

'OST 여제' 솔로 가수 벤이 데뷔 7년 만에 첫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벤은 오는 10월 21일과 22일 양일간 오후 6시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BEN's Memory' 타이틀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벤은 2010년 3인조 여성 보컬그룹 베베미뇽의 메인보컬로 데뷔, 2012년 임세준의 '오늘은 가지마'를 여자 버전으로 리메이크해 큰 인기를 얻었고, 이후 '마지막이니까', '루비루', 'My Name is BEN' 등을 발표하며 홀로서기에 성공했다.

또한 드라마 '또 오해영', '구르미 그린 달빛', '힐러', '내성적인 보스', '엽기적인 그녀' 등 다수 OST에 참여하며 'OST 퀸' 대열에 합류했다. 특히 벤의 '꿈처럼'은 OST 순위 13주 연속 1위라는 기염을 토하며 대세 여가수로 자리매김했다.

벤의 대표곡으로는 '오늘은 가지마', '잘해준 것 밖에 없는데', '마지막이니까', '꿈처럼', '안갯길', '두근두근', 'You' 등이 있으며, 2016년 뮤지컬 대작 '데스노트'에 미사역을 맡아 뮤지컬 배우로 데뷔한 벤은 안정적인 연기와 가창력을 인정받으며 가수뿐 아니라 뮤지컬 등 다양한 분야에서 종횡무진하며 폭넓은 스펙트럼을 과시했다.

벤 단독 콘서트 'BEN's Memory'는 벤의 음악 이야기가 담긴 한 권의 책을 한 장 한 장 읽어 내려가듯 자신의 음악 이야기를 관객들에게 들려준다는 콘셉트로 진행되며, 벤과 관련된 음악에 대한 이야기로 관객들과 소통에 나설 예정이다.

한편, 벤은 지난 6월 '달달해'를 발표하고, KBS Cool FM 라디오 '김예원의 볼륨을 높여요'에 고정 게스트로 활약하고 있다.

가온차트(press@kmcia.or.kr)

가온차트 ㅣ 2017-08-29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클린사이트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