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단독 콘서트 1분 만에 티켓 전석 매진

걸그룹 에이핑크가 일반예매 오픈 1분만에 티켓 전석 매진을 달성했다.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는 14일 오후 8시 멜론티켓과 인터파크티켓에서 에이핑크 4번째 단독 콘서트 ‘PINK SPACE 2018’의 일반예매를 진행했다.

일반예매 시작 직후 1분 만에 모든 티켓이 매진되면서 에이핑크는 강력한 팬덤의 위력을 자랑했다. 이로써 내년 1월 콘서트에서 에이핑크는 8천여명의 팬들과 만나게 됐다.

이에 팬들은 “콘서트 티켓팅 성공했어요. 조금만 기다려요”, “해외거주자라 가지 못해 아쉬워”, “포스터 속 우주복 차림의 모습이 예쁘고 귀엽다”라는 반응을 보이며 콘서트에 대한 기대를 표현했다.



에이핑크는 데뷔 후 첫 단독 콘서트인 ‘PINK PARADISE’를 시작으로 'PINK ISLAND', 'PINK PARTY'와 이번에 개최되는 ‘PINK SPACE 2018’까지 4회 연속 콘서트 매진을 기록하게 됐다. 

이는 국내 걸그룹 중에서도 손에 꼽히는 성과로 에이핑크의 막강한 티켓파워를 입증한다.

한편 에이핑크의 단독 콘서트 ‘PINK SPACE 2018’은 내년 1월 12일, 13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티켓판매처인 멜론티켓과 인터파크티켓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가온차트(press@k-mca.or.kr)

가온차트 ㅣ 2017-12-15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한국저작권보호원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