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샤 츄, 첫 미니앨범 ′드림 오브 파라다이스′ 베일 벗는다

가수 크리샤 츄의 생애 첫 미니앨범 '드림 오브 파라다이스(Dream Of Paradise)'가 마침내 베일을 벗었다.

크리샤 츄는 3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타이틀곡 '라이크 파라다이스(Like Paradise)'를 포함한 첫 번째 미니앨범 '드림 오브 파라다이스(Dream Of Paradise)' 전곡을 공개했다.

타이틀곡 '라이크 파라다이스'는 Soft-EDM 장르로 세련된 사운드와 크리샤 츄의 매력적인 목소리가 돋보이는 곡이다. 

사랑의 감정을 아직 표현하지 못한 소녀의 마음을 표현한 아련한 가사와 파워풀하면서도 감성적인 퍼포먼스가 어우러져 완성도를 높였다. .

특히 Mnet '프로듀스101 시즌 2'의 경연곡 'NEVER', 워너원의 '에너제틱'을 만든 대세 작곡돌 펜타곤 후이와 프로듀서팀 Flow Blow가 크리샤 츄만을 위해 완성한 곡으로, 여성 아티스트와는 첫 협업으로 또 다른 히트곡 탄생을 예감케 한다. 

이번 크리샤 츄의 첫 미니앨범 '드림 오브 파라다이스'에는 타이틀곡 '라이크 파라다이스'를 비롯해 크리샤 츄가 직접 작곡, 작사에 참여해 한국어와 영어 두 가지 버전으로 수록된 '썬셋 드림(Sunset Dream)', 같은 소속사 연습생 민주가 함께 호흡을 맞춘 미디엄 템포의 감성 발라드곡 '폴링 스타(Falling Star)'까지 다양한 장르와 색깔을 담은 4트랙이 수록됐다.

앞서 3일 0시 선 공개된 타이틀곡 '라이크 파라다이스' 뮤직비디오는 써니비주얼의 유성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일본의 아름다운 풍경을 배경으로 크리샤 츄와 민주, 시현의 풋풋한 삼각 로맨스를 감각적인 연출로 담아냈다. 

뿐만 아니라 한층 파워풀해지고 성숙해진 크리샤 츄의 퍼포먼스가 뮤직비디오를 통해 공개되며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크리샤 츄는 첫 미니앨범 '드림 오브 파라다이스'를 통해 음악적으로 성숙해진 변화와 폭발적인 에너지를 표현하여 180도 달라진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트렌디한 스타일링과 예뻐진 비주얼을 예고한 크리샤 츄의 이번 컴백에 팬들의 기대감은 최고조에 달했다. 

한편, 크리샤 츄는 3일 정오 타이틀곡 '라이크 파라다이스(Like Paradise)'를 포함한 첫 번째 미니앨범 '드림 오브 파라다이스(Dream Of Paradise)'을 공개한 뒤 오후 7시 팬 쇼케이스 'Chu’s story will begin'를 V앱을 통해 전세계 팬들과 만난다.

가온차트(press@k-mca.or.kr)

가온차트 ㅣ 2018-01-03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한국저작권보호원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