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앤비 퀸’ 아이디(Eyedi) 컴백, 빈티지 사운드 ‘RED’ 21일 발표

레트로 알앤비 뮤지션 아이디(Eyedi)가 컴백 활동에 나선다.

최근 ?성공적인 일본 데뷔와 ‘2018 뮤콘’ 보컬리스트 부문에 선정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아이디가 새 싱글 ‘레드(RED)’를 21일 정오 발표한다.

신곡 ‘레드’는 재즈풍의 소울 클래식 알앤비로서 평소 레트로 사운드를 기반으로 한 음악활동을 펼친 뮤지션답게 트렌디 한 스타일 보다는 더욱 진하고 빈티지 한 사운드를 구현했다. 아이디는 이번 곡 작업에 악기 선정부터 사운드까지 아이디 본인이 직접 공을 들였다.

그동안 알앤비 팝 스타 제프 버넷, 마리오 와이넌스, 진멘우사기 등 해외 유명 힙합&알앤비 뮤지션들과 공동 작업을 진행해 온 아이디는 근래 보기 드문 솔로 여성 싱어송라이터 뮤지션으로서 해외에서 큰 관심과 팬덤을 이루고 있다.

소속사 베이스캠프 스튜디오는 “오는 10월 일본 첫 정식 앨범 발표와 함께 지난 5월 발표했던 ‘러브 하이웨이’에 이은 두 번째 드라이빙 뮤직 싱글, 그리고 ‘믹스나인’에서 공동 결승 진출을 이뤘던 정사라(활동명 사라다)의 데뷔 앨범 프로듀싱 작업까지 바쁜 하반기를 보낼 것”이라고 밝혔다.

가온차트(press@k-mca.or.kr)

가온차트 ㅣ 2018-09-21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한국저작권보호원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