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20일 신곡 ‘The End’ 전격 공개…위로-공감 ‘박정현표 이별송’

가수 박정현이 새 싱글 ‘디 엔드(The End)’로 돌아온다. 

박정현의 소속사 문화인(文化人)은 “박정현이 20일 오후 6시 선우정아와 협업한 신곡 ‘디 엔드(The End)’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전격 공개한다”고 20일 오전 밝혔다. 박정현의 신곡 발표는 지난 6월 발표한 ‘같은 우산’ 이후 약 5개월 여 만이다. 

박정현의 신곡 ‘디 엔드’는 헤어짐의 순간을 한 편의 시처럼 옮긴 주옥 같은 가사와 박정현 특유의 담담하면서도 힘있는 가창력이 더해진 이별 발라드 트랙이다. 박정현이 직접 작곡을 맡은 이 곡은 잔잔한 기타선율을 기반으로 한 포근한 사운드 전개가 인상적이다. 

이 곡의 주요 포인트로 작용할 노랫말은 대새 뮤지션 선우정아가 맡았다. 선우정아는 작사를 비롯해 편곡, 코러스 등 세세한 영역에 참여하며 특유의 감성을 불어 넣었다. 

'마침표를 찍고 책을 덮어버리면 영영 다음 장은 없어', '순식간에 까만 비극이 되어 버렸네' 등 한 권의 시집처럼 깊은 여운이 남는 가사는 이별의 감성을 노래한다. 작사에 참여한 선우정아는 이번 신곡 ‘디 엔드’에 대해 “시적 가사와 멜로디가 잘 녹아 든 곡”이라 전하며 “많은 이들의 위로가 될 수 있는 곡이 되길 빈다”는 바람을 내비치기도 했다. 

‘디 엔드’의 뮤직비디오는 태연, 효민, 레드벨벳 등 국내 최정상 여성 아티스트들의 뮤직비디오 작업을 맡아 온 성창원(STRTSPHR)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헤어지는 순간의 기억과 행동을 섬세한 연출력으로 옮긴 이 뮤직비디오는 마치 짤막한 독립 영화를 보듯 편안하면서 감각적인 영상미로 곡의 매력을 더할 예정이다.

신곡 공개 이후인 오는 23일, 박정현은 오후 8시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트위터 블루룸 라이브 ‘웰컴 리나 룸 라이브(#Welcome Lena Room Live)’를 진행한다. 박정현은 이날 실시간 Q&A 시간 등 음악 팬들과의 진솔한 소통에 나설 예정인 만큼 기대를 모은다.

한편 박정현 디지털 싱글 ‘디 엔드(The End)’는 20일 오후 6시 국내 최대 음악플랫폼 멜론을 비롯한 주요 음악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가온차트(press@k-mca.or.kr)

가온차트 ㅣ 2018-11-20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한국저작권보호원             가온차트 매니지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