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 17일 7개월 만에 새 싱글 ‘30 (feat.Michael)’ 발매

‘뮤지션의 뮤지션’ 라디(Ra.D)가 7개월 만에 새 싱글로 돌아왔다. 

17일 소속사 Fe엔터테인먼트는 “싱어송라이터 라디가 오늘 정오 새 싱글 ‘30 (feat.Michael)’을 발매한다”라고 밝혔다. 

라디의 이번 싱글은 지난해 10월 발매한 ‘핑퐁(pingpong)’ 이후 약 7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곡이다. 오랜 기다림 끝에 찾아온 라디의 신곡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는 바로 곡 중반 등장하는 앳된 소년의 목소리 때문.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요즘 밖에서 자전거를 타며 놀고 싶은 아이들의 마음을 이 곡을 통해 대변해 주고 있는 소년의 정체는 라디의 아들로, 이미 데뷔한 이력이 있는 ‘뮤지션’이다.

라디는 “모처럼 미세먼지 ‘좋음’ 수치가 나타난 날, 아들과 함께 자전거를 타러 나갔던 좋은 기분을 이 곡에 담아냈다”며 곡을 쓰게 된 배경을 전했다. 

특히 라디가 자신이 좋아하는 장소를 아들과 함께 여행하며 찍은 뮤직비디오 또한 이 곡의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노래처럼 언제나 미세먼지 없는 하늘을 만나보길 기대하는 라디의 새 싱글 ‘30 (feat.Michael)’은 17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가온차트(press@k-mca.or.kr)

가온차트 ㅣ 2019-04-17

가온차트소개 | 차트제휴신청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한국저작권보호원             가온차트 매니지먼트